메뉴

공연

시칠리아 섬의 저녁기도 I Vespri Siciliani

즐겨찾기 myOpera LIVE
일자2022.06.02 ~ 2022.06.05
시간평일 19:30 주말 15:00
장소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티켓R 15만원, S 12만원, A 9만원, B 6만원, C 4만원, D 2만원, myOpera LIVE 2만원
관람연령 8세 이상
문의국립오페라단 1588-2514

작품소개

 

 

 

 

숭고한 자들의 기도, 가혹한 운명의 장난

<시칠리아 섬의 저녁 기도>

 

작곡 쥬세페 베르디

원작 외젠 스크리브, 샤를 뒤베이리에의 오페라 대본 <알바 공작 (Le duc d'Albe)>

대본 외젠 스크리브, 샤를 뒤베이리에

배경 1282년 부활절, 시칠리아 섬의 수도 팔레르모와 그 주변

초연 1855년 파리 오페라하우스

구성 5막

언어 이탈리아(한국어/영어자막)

 

 

베르디의 오페라 중 가장 유명하고 웅장한 서곡을 가지고 있는 <시칠리아 섬의 저녁기도>를 국내 초연한다. 프랑스 만국 박람회 측에서 박람회 개최 기념 오페라로 의뢰받아 만들어진 이 작품은 3천여명의 프랑스인들이 학살당한 ‘시칠리아 만종 사건’을 주제로 하여 프랑스에서는 환영 받지 못했으나 13세기 시칠리아가 프랑스의 혹독한 지배를 참지 못하고 1282년 부활절 저녁기도를 알리는 종소리를 시작으로 반란을 일으켜 부당한 침략으로부터 승리하였다는 역사적 의미가 있는 작품으로 애국의 여운이 남기는 5막으로 이루어진 대작이다.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보여주는 홍석원이 지휘를 맡고 2016년 국립오페라단 정기공연 오페라 <오를란도 핀토 파초> 개성있는 해석으로 사랑받은 파비오 체레사가 연출을 맡는다. 

 

 

 

 

   

시놉시스

아리고는 자신의 아버지가 누구인지 모른 채 시칠리아 정부에 항거하는 독립투사들을 이끌어 나간다그는 시칠리아 정부파에 의해 오빠를 잃은 엘레나와 사랑에 빠지고 현 정부의 총독을 죽임으로 복수할 것을 다짐한다아리고의 어머니가 죽기 직전 남긴 편지로 그가 총독의 아들임이 밝혀지고 엘레네와 복수를 약속한 아리고는 혼란에 빠진다.

 

 

 

   

프로덕션

지휘 홍석원

연출 파비오 체레사

 

 

출연

 

몽포르테 양준모 한명원

엘레나 김성은 서선영

아리고 강요셉 국윤종

프로치다 김대영 최웅조

  

 

 

코리아쿱오케스트라

노이오페라코러스 

 

 

*공연 진행에 따라 상기 출연진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

 ​ ​ 

myopera live 바로가기